로레알 워터 세이버, 미국 타임지 ‘올해 최고 발명품’ 선정
로레알 워터 세이버, 미국 타임지 ‘올해 최고 발명품’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레알의 ‘로레알 워터 세이버(L’ORÉAL WATER SAVER)’ Ⓒ로레알
로레알의 ‘로레알 워터 세이버(L’ORÉAL WATER SAVER)’ Ⓒ로레알

[더케이뷰티사이언스] 로레알의 지속가능한 헤어케어 시스템 ‘로레알 워터 세이버(L’ORÉAL WATER SAVER)’가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Time)이 주관한 ‘올해 최고 발명품(The 100 Best Inventions of 2021)’에 선정됐다.

‘로레알 워터 세이버’는 로레알이 스위스 환경 혁신 기업 기요자(GJOSA)와 공동 개발한 지속가능성을 위한 샤워헤드로, 물을 최대 65%까지 절약할 수 있다. 만약 10만 개의 살롱에 해당 기술을 적용할 경우 최대 68억 리터의 물을 절약할 수 있다.

이 제품은 세계적인 물 부족 사태에 대응하기 위해 고안되었다. ‘로레알 워터 세이버’ 샤워헤드는 샴푸대에 부착되며, 샴푸, 헤어 컨디셔너, 트리트먼트의 3가지 용도에 따라 물의 세기와 양을 적절하게 조절할 수 있다. 미세이온화된 물방울이 미리 정해진 방향을 따라 일정하게 나뉘어, 물방울의 크기는 작아지고 속도는 빨라지기 때문에, 모발을 샴푸하고 헹구는 과정에서 물 낭비를 줄일 수 있다.

지난 1월 ‘2021년 국제 전자제품 박람회(CES 2021)’에서 최초 공개된 ‘로레알 워터 세이버’는 파일럿 프로그램을 통해 현재 일부 로레알 살롱에서 사용되고 있다. 지난 7월 리뉴얼 오픈한 ‘로레알 아카데미’ 서울 지점에도 적용되어 있으며, 로레알코리아는 앞으로 국내 헤어 살롱에 ‘로레알 워터 세이버’의 보급을 지속적으로 늘려 나갈 계획이다.

로레알의 연구, 혁신, 기술을 담당하는 바바라 라베르노(Barbara Lavernos) 부사장은 “로레알 워터 세이버가 올해 최고의 발명품 중 하나로 선정된 것을 대단히 영광스럽게 생각한다. 과학과 기술의 결합을 통해 소비자의 욕구를 충족시킴과 동시에 지속가능한 지구를 실현하는 혁신을 이루어 낼 수 있었다. 앞으로도 우리는 새로운 일상을 만들고 자원을 소중히 하는 혁신을 이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로레알 테크놀로지 인큐베이터 사업 부문 책임자 귀브 발루치(Guive Balooch)는 “파트너인 기요자와 함께 로레알 워터 세이버를 개발한 데 이어 올해 최고 발명품으로도 선정되어 매우 기쁘다. 이 기술을 바탕으로 우리는 최대 65%의 물을 절약함과 동시에 더 나은 샴푸 케어 서비스에 대한 만족감을 전달할 수 있게 됐다. 이는 곧 소비자와 지구 모두를 위한 혁신 포인트가 될 것으로 믿는다”라고 밝혔다.

창립 100년이 넘은 로레알은 35개의 인터내셔널 브랜드 포트폴리오를 바탕으로 2020년 기준 약 279.9억 유로의 매출을 달성했으며, 전 세계에 8만5400여 명의 직원이 근무하고 있다. 글로벌 뷰티 업계의 선두 기업으로 로레알은 시판, 백화점, 병원약국, 헤어살롱, 면세, 브랜드숍, 이커머스 등 모든 유통채널에 걸친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4000명의 연구인력과 더불어 연구혁신(Research and Innovation)은 전 세계의 다양한 뷰티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한 그룹 전략의 핵심이다. 로레알은 2030년까지 그룹 전체에 걸쳐 야심 찬 지속가능발전 목표를 세우고 보다 포용적이고 지속가능한 사회를 위한 생태계 강화를 목표로 하고 있다.

1993년에 설립된 로레알코리아는 되었으며, 15개 브랜드-랑콤, 키엘, 비오템, 조르지오 아르마니 뷰티, 입생로랑 뷰티, 어반디케이, 로레알파리, 메이블린 뉴욕, 로레알 프로페셔널 파리, 케라스타즈, 라로슈포제, 스킨수티컬즈, 아틀리에 코롱, 헬레나 루빈스타인, 3CE-의 제품을 다양한 유통채널을 통해 국내 소비자들에게 제공한다. 로레알코리아는 코리아 이노베이션 센터를 통해 국내 소비자들의 인사이트를 반영한 제품을 개발하고 있으며, 1500여 명의 직원을 고용하고 있다. 한국 로레알-유네스코 여성과학자상(2002~), 시티즌데이(2010~) 등의 다양한 사회공헌활동도 전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