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라젝아시아, 선문대학교와 산학교류 협약
테라젝아시아, 선문대학교와 산학교류 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피 흡수형 마이크로 니들 연구개발 및 상용화 공동 진행
테라젝아시아가 선문대학교와 마이크로 니들 연구개발 및 상용화를 위한 산학 교류협약을 지난 2일 체결했다. 사진제공=테라젝아시아

[더케이뷰티사이언스] 테라젝아시아(대표 김경동)가 선문대학교(총장 황선조)와 백신 및 의료용 플랫폼 마이크로 니들 연구개발 및 상용화를 위한 산학 교류협약을 선문대 대회의실에서 지난 2일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테라젝아시아와 선문대학교는 의료용 마이크로 니들 원천 특허를 기반으로 경피 흡수형 면역백신을 포함한 항노화, 통증완화, 피부질환개선, 신약성분 등이 탑재된 플랫폼 마이크로 니들 제품 개발과 상용화를 공동으로 진행한다.

이와관련 테라젝아시아는 피부백신 및 다양한 적용 제품에 대한 상용화를 앞당기기 위해 설립 예정인 선문대학교 마이크로 니들 연구센터로 자사 연구소를 이전할 계획이다.

테라젝아시아는 전세계 용해성 마이크로 특허기업인 미국의 테라젝의 메디컬분야 연구기업으로 효과적인 체내 약물전달과 각종 질병치료 및 다양한 적응증에 대한 경피 약물전달 패치에 적용할 의료용 마이크로 니들 플랫폼 신기술을 올해 초에 개발하고 특허를 출원했다. 이는 효과적으로 체내 약물 전달과 각종 질병 치료 및 다양한 적응에 대한 경피 약물 전달 패치에 적용할 수 있는 기술이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미국 테라젝 최고기술책임자(CTO) 권성윤 박사는 "해외에서 효과가 입증되고 많은 연구가 되어진 테라젝의 경피용 마이크로 백신개발 및 상용화에 있어 우수한 교수진과 연구인프라를 가진 선문대학교 공동으로 수행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면서 “선문대학교가 한국내 의료용 용해성 마이크로 니들 분야를 리딩 할 수 있도록 테라젝아시아와 함께 기술공유를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