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도일 서울대 교수,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 신임 회장 선출
최도일 서울대 교수,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 신임 회장 선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케이뷰티사이언스] 서울대학교 농림생물자원학부 최도일 교수가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www.ksmcb.or.kr) 2024년도 회장으로 선출됐다.

1989년 창립돼 올해 33주년을 맞은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는 현재 약 1만7500여명의 회원으로 구성된 우리나라 생명과학 분야의 학회로, 매년 가을 국제학술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공식 학회지 Molecules and Cells는 JCR 2020 기준 Impact Factor 5.034을 기록하고 있다.

최도일 교수는 오구택 현 회장(이화여자대학교)과 2023년도 이준호 회장(서울대학교)의 뒤를 이어 2024년 1월부터 1년간 회장직을 수행할 예정이다.

최 교수는 “앞으로도 우리 학회의 최고의 장점인 ‘다학제’ 철학을 바탕으로 학회의 국제학술대회인 International Conference, the Korean Society for Molecular and Cellular Biology에 참여하는 모든 회원이 생명과학 분야에 식견을 넓히고, 지식을 공유할 수 있는 축제의 장으로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