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THB 검증 객관·공정하게 이행하겠다”
식약처 “THB 검증 객관·공정하게 이행하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약처와 중기부는 건강기능식품 연구과제의 사전검토 단계부터 인체적용시험까지 R&amp;D 전주기 밀착지원을 추진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처<br>
  Ⓒ식품의약품안전처 

[더케이뷰티사이언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오유경)가 규제개혁위원회의 권고사항인 화장품에 사용되는 1,2,4-트리하이드록시벤젠(THB)의 추가 위해평가가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소협) 주관하에 객관적이고 공정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지난 4일 밝혔다.

위해평가 검증위원회(검증위) 구성을 소협이 주관하게 된 것은 THB 성분의 위해성 여부를 사용자인 소비자 관점에서 평가하는 것이 규제개혁위원회의 권고를 충실히 따르고 위해평가를 효과적으로 이행하기 위한 가장 합리적인 방법이라는 판단에 따른 것이라고 식약처는 설명했다.

검증위는 위해평가를 위한 협의 플랫폼으로 위해평가를 객관적이고 과학적으로 진행할 전문가들이 포함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으며. 식약처와 해당 업체를 포함한 관련 산학연 관계자도 함께 참여해 객관적이고 공정한 협의를 이끌어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식약처는 덧붙였다.

소협은 필요한 경우 공청회 등을 거쳐 최종 검토의견을 식약처에 제시함으로써 최종 평가 결과와 그에 따른 후속 조치의 공정성, 객관성, 투명성, 전문성을 담보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자체적으로 위해평가 계획을 마련해 검증위에 제출하되, 검증위에서 협의를 거쳐 결정한 위해평가 계획을 통보받아 해당 위해평가를 충실히 수행할 것이며 그 결과를 검증위에 제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