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I-리이치24시코리아, 중국 원료 규제 대응 업무 협약
KCI-리이치24시코리아, 중국 원료 규제 대응 업무 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CI 유태승 경영관리 총괄(사진 왼쪽)과 리이치24시코리아 손성민 대표가 업무협약을 맺은후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리이치24시코리아

[더케이뷰티사이언스] 화장품 소재 전문기업 KCI(대표 이길용)와 글로벌 규제 대응 컨설팅 그룹인 리이치24시코리아(대표 손성민)가 최근 핵심 화두인 중국 화장품 원료 규제 대응에 본격 대응하기위해 지난 1월 27일 KCI 서울사무소 9층 중회의실에서 전략적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 참여한 KCI 유태승 경영관리 총괄은 “수출 중심 기업들에게 빠른 규제 대응과 정확성은 필수적인데, 지난해 시작한 파트너십을 통해 이미 최초의 국내 기업의 원료 안전성 정보 제출과 코드 등록이라는 결과를 보여준 만큼 앞으로도 한 차원 더 빠른 대응이 이루어지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리이치24시코리아 손성민 대표는 “현재 중국 화장품 원료 ‘코드’만 생성하는 것은 어려운 일이 아니다”고 설명하며, “향후 안전성 정보 제출 유예 기간까지 문제없이 이를 완료하고 대응할 수 있는지가 훨씬 더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손 대표는 “현재 중국의 원료 정보 플랫폼이 경내와 경외(해외)로 나뉘어 운영되고 있다는 점, 또 중국 대형 원료 유통사들이 우리나라 원료 제조사들에게 빠르게 원료 코드 정보를 종용하고 있다는 점에서 향후 파장이 우려된다”고 밝혔다.

국내 최초로 중국 원료 코드 정보 등록을 마친 리이치24시코리아는 REACH24H 중국 현지법인과 실시간 업무 협력 시스템을 구축하여 최근 더 기민한 대응력을 보여주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한편, 리이치24시코리아는 자사 규제 정보 제공 플랫폼인 켐링크드(Chemlinked)와 함께 오는 2월 10일(목) 오후 2시부터 원료 코드 발급 절차와 방법에 대한 웨비나를 개최한다. 강의는 중국 원료 코드 등록 실무 담당자인 박희재 연구원이 맡는다. 신청은 https://zoom.us/webinar/register/WN_5ae2CzhBRdiT3N4-ifjSAg으로 하면 된다. 더 자세한 문의는 이메일(korea@reach24h.com)로 받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