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바(d’Alba), 화이트 트러플 배합 성분 ‘트러페롤™’ 특허 등록
달바(d’Alba), 화이트 트러플 배합 성분 ‘트러페롤™’ 특허 등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케이뷰티사이언스] 이탈리아 알바 지역의 고급 ‘화이트 트러플(흰송로버섯)’을 주 원료로 사용하는 프리미엄 비건 세럼 브랜드 달바(d’Alba)가 ‘화이트 트러플 추출물을 함유하는 화장료 조성물(트러페롤) 및 화이트 트러플 추출물의 추출방법’(제10-2332666)에 대한 특허를 등록했다.

‘화이트 트러플’은 땅속의 다이아몬드라고도 불리며, 대표적인 피부 친화적 비건 원료이다. 비타민 C와 비타민B₁₂, 미네랄, 아미노산 등이 다량 함유되어 탁월한 탄력개선 효과는 물론 항산화 효과까지 보여준다.

달바는 시그니처 성분인 화이트 트러플의 유효성분을 최대한 보존하기 위해 달바만의 독자적인 추출법 ‘삼중중온순환추출법(3 Cycle Middle Temperature Extraction, 3CMTE)’으로 추출한다. 진행 방식은 화이트 트러플을 30~40℃에서 2~4시간 동안 중탕한 다음 5~20℃에서 2~4시간 동안 냉각하여 성분을 안정화 시킨다. 이후 이를 진공해서 여과한다. 이런 중탕-냉각-진공 과정을 2회 더 반복하여 총 3회의 중온순환추출을 수행한 뒤 화이트 트러플 추출물을 얻는다. 이렇게 추출된 화이트 트러플 성분은 인비트로 테스트 결과 항산화에 효과가 있음을 입증 받고 있다.

달바는 이를 바탕으로 추출한 트러플 추출물과 토코페롤을 황금비율로 배합해 독자성분 ‘트러페롤™’을 개발했다. 이 ‘트러페롤™’ 성분은 인체적용 시험을 통해서 속탄력, 겉탄력 이중 탄력 개선에 효과가 있음을 확인했다. 뿐만 아니라 까다로운 이탈리아 비건 인증을 받은 제품들을 출시하며, 저자극임에도 효능이 탁월한 고기능성 프리미엄 비건 제품으로 꾸준히 업그레이드하여 ‘믿고 쓰는 달바 제품’이라는 수식어로 소비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달바의 상품개발팀 임유진 이사는 “항산화에 탁월한 화이트 트러플의 효능을 스킨케어로 제품화하기 위해 수년간 연구 과정을 거쳐 특허 성분을 개발했다”며, “화이트 트러플과 독자성분 트러페롤까지, 최고의 제품을 만들기 위해 각 제품별 기능에 적합한 원료들을 최상의 비율로 배합하여 개발 및 출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달바는 최근 비건 바디 클렌저와 비건 샴푸를 출시하며, 이탈리아 비건 인증 완료 제품 라인을 확장해 다양한 카테고리의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