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품 원료로 활용 가능한 ‘은편모조류’ 발견
화장품 원료로 활용 가능한 ‘은편모조류’ 발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케이뷰티사이언스] 환경부 산하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관장 서민환)은 국내 미기록 은편모조류인 크루모나스 노드스테드티(Chroomonas nordstedtii)와 크루모나스 코에루레아(Chroomonas coerulea)를 발굴했다고 11월 19일 밝혔다.

미기록종은 다른 나라에서는 자생하는 종으로 알려져 있었으나, 국내에서는 자생이 처음 확인된 종을 말한다.

이번에 발굴한 미기록종은 상주시의 이촌지와 강원도의 풍호에서 찾았으며, 유전자 및 세포 내외부의 초미세구조 분석 등을 통해 두 종이 국내에 보고된 바가 없는 미기록종임을 밝혔다.

은편모조류는 국내 총 15종이 보고되어 있으며, 담수에는 11종만이 보고되어있는 국내희귀 생물자원이다.

이번에 발견된 크루모나스 종들은 다양한 생리활성 물질이 있어 기능성 식품, 의약품, 화장품 등의 기능성 생물원료로 널리 활용될 것으로 기대 된다.

정상철 미생물연구실장은 “이번 연구로 국내 보고되지 않았던 희귀자원의 발굴은 생물다양성 가치를 증진하고 국가생물주권을 지키는 초석이 될 것이며, 향후 이들의 활용을 위한 연구를 수행하여 국가생물산업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연구결과는 국내 유명 학술지인 한국환경생물학회지(Korean Society of Environment Biology) 2021년 12월호에 게재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