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올리브영, 화장품 공병 재활용 위한 ‘뷰티사이클 캠페인’ 전개
CJ올리브영, 화장품 공병 재활용 위한 ‘뷰티사이클 캠페인’ 전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리브영 명동 플래그십 매장에서 직원들이 '뷰티사이클 캠페인'을 소개하고 있다 ⓒ올리브영
올리브영 명동 플래그십 매장에서 직원들이 '뷰티사이클 캠페인'을 소개하고 있다 ⓒ올리브영

[더케이뷰티사이언스] CJ올리브영이 자원 선순환 체계 구축에 나서며 친환경 경영에 박차를 가한다.

올리브영은 오는 10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전국 주요 매장에서 화장품 공병을 수거해 재활용하는 ‘뷰티사이클(BEAUTY-CYCLE)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9월 30일 밝혔다.

‘뷰티사이클 캠페인’은 다 쓴 화장품 용기를 새로운 자원으로 활용하는 고객 참여형 캠페인이다. 화장품 용기의 90%가 일반 분리배출 시 재활용이 어려운 만큼, 접근성이 좋은 올리브영 매장에 수거함을 비치해 공병 수거율을 높이고 재활용 실천을 독려한다는 취지다.

올리브영은 재활용 컨설팅 기업 ‘테라사이클’과 손잡고 오는 12월 31일까지 명동·강남 플래그십 매장과 27개 타운 매장(지역 대표 매장)에서 공병 수거에 나선다. 고객의 캠페인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올리브영에서 판매하지 않는 화장품 공병도 배출할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캠페인 참여 방법은 간단하다. 다 쓴 화장품 용기를 깨끗이 씻고 건조한 뒤 가까운 올리브영 타운·플래그십 매장에 방문해 수거함에 넣으면 된다. 플라스틱 재질의 스킨케어, 헤어케어, 바디케어, 클렌징 상품의 공병은 모두 배출할 수 있다.

올리브영은 이번 ‘뷰티사이클 캠페인’을 통해 플라스틱 화장품 용기를 새 자원으로 활용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하는 한편, 고객에게는 일상 속에서 환경 보호를 실천할 수 있는 즐거움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캠페인 참여 고객에게는 환경 보호 동참에 대한 감사의 의미를 담아 발급 즉시 사용할 수 있는 10% 할인 쿠폰을 지급할 예정이다.

이번 캠페인은 자원 선순환 체계 구축에 공감한 18개 ‘올리브영 클린뷰티’ 선정 브랜드도 함께한다. △라운드어라운드 △이너프프로젝트 △라운드랩 △아비브 △메이크프렘 △더랩바이블랑두 △토리든 △비플레인 △로벡틴 △아로마티카 △닥터브로너스 △플리프 △휘게 △온도 △아워비건 △수이스킨 △달리프 △라보에이치 등이다.

올리브영 관계자는 “국내 대표 헬스앤뷰티스토어로서, 화장품 공병 재활용 비율을 높이고 뷰티업계 자원 선순환 체계 구축에 앞장서고자 이번 캠페인을 기획했다”며 “나를 가꾸는 일이 지구를 가꾸는 일이 될 수 있도록, 가까운 타운·플래그십 매장에 방문해 공병 수거 캠페인에 동참해 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올리브영은 화장품 성분과 환경, 윤리 소비를 고려한 ‘올리브영 클린뷰티’ 캠페인을 비롯해 스마트 영수증과 재활용이 용이한 친환경 쇼핑백을 도입하는 등 친환경 경영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해 10월에는 ‘2020UN지속가능개발목표경영지수(SDGBI)’ 최우수그룹에 이름을 올리는 등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지속가능경영 노력을 인정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