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우수발명품 우선구매추천 사업’ 시행
2020 ‘우수발명품 우선구매추천 사업’ 시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19 피해기업 대상 ‘우수발명품’ 인증유효기간 연장 및 로고 공개

[더케이뷰티사이언스]  특허청(청장 박원주)이 2020년도 ‘우수발명품 우선구매추천 사업(우수발명품 추천사업)’을 시행한다. 우수발명품 추천사업은 연 4회 가량 중소기업의 우수발명품을 국가기관·지자체 등에 우선 구매하도록 추천하여 공공시장 판로개척 지원 및 기술개발을 촉진하기 위한 목적으로 진행되고 있다.

이번 사업 신청은 오는 3월 19일부터 4월 2일까지 ‘한국발명진흥회’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우수발명품’으로 선정되면 인증유효기간 3년간 수의계약이 가능한 ‘조달청 우수제품’ 지원 시 가점혜택을 받을 수 있다. 신청자격은 지식재산권(특허․실용신안․디자인)을 보유한 중소기업 또는 개인사업자로서, 지식재산권이 적용된 제품을 생산할 수 있어야 한다. 그동안(1995~2019년) 선정된 우수발명품은 1400여개며, 납품금액은 1800억 원에 이른다. 사업 신청률은 2017년(220건) 이후 2018년 303건, 2019년 433건으로 연간 40%씩 증가하는 등 중소기업 관심을 바탕으로 크게 늘어나고 있다.

한편 특허청은 코로나19로 인한 피해기업인 경우 지방자치단체에서 발급하는 피해사실확인서 등 객관적 소명자료를 제출한 경우 3년의 인증유효기간에서 피해기간만큼 추가연장하기로 했다. 기간연장 대상은 피해발생일이 우수발명품 인증기간 만료일 이내 경우에만 해당한다.

이와 더불어 특허청은 우수발명품 추천사업의 우수발명품 인증에 사용될 로고를 공개했다. 로고는 영문표기 Good Invention의 ‘G’에 발명을 연상시키는 ‘돋보기’와 글로벌화를 상징하는 ‘지구’를 결합한 형태이다. 또 우수발명품임을 손쉽게 인식할 수 있도록 우수발명품 로고를 앞으로 국가 R&D 혁신제품 및 조달청 혁신시제품 등 혁신제품 거래장터인 ‘혁신장터’와 벤처·창업기업 우수제품 거래장터인 ‘벤처나라’, 조달청과 단가계약을 한 업체제품 거래장터인 ‘나라장터 종합쇼핑몰’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특허청 박호형 산업재산정책국장은 “우수중소기업이 우수발명품 추천사업을 통한 초기 판로확보로 사업화의 어려움을 극복해가며 중견기업으로 성장해 나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우수발명품 로고 ©특허청
우수발명품 로고 ©특허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