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맥스, 인도네시아서 ‘제1회 화장품 제형 콘퍼런스’ 개최
코스맥스, 인도네시아서 ‘제1회 화장품 제형 콘퍼런스’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신할랄법 시행 맞춰 트렌드·신제품 소개…로컬 브랜드 50개사 참가
인도네시아는 화장품, 의약품, 식음료 등에 할랄(HALAL) 인증 여부 표기를 의무화하는 신할랄인증법을 오는 10월 17일부터 시행한다. 사진은 ‘제1회 코스맥스 화장품 제형 콘퍼런스(COSMAX Formulation Conference)'. 사진제공=코스맥스.

[더케이뷰티사이언스] 글로벌 화장품 연구·개발·생산(ODM) 회사 코스맥스(회장 이경수)는 지난 8월 30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 위치한 찌비즈 나인 비즈니스 파크(Cibis 9 Business Park)에서 ‘제1회 코스맥스 화장품 제형 콘퍼런스(COSMAX Formulation Conference)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유니레버그룹과 맨담그룹 등 글로벌 고객사를 비롯해 키미아파르마(Kimia Farma), 단단(Dan Dan), 로즈올데이(Rose All Day) 등 인도네시아에서 급성장 중인 50여 로컬 고객사 100여 명이 참석했다.

특히 이번 콘퍼런스는 성장 속도에 비해 신제품 개발능력이 미비한 신흥 화장품 브랜드사를 대상으로 인도네시아 화장품 시장의 특성을 발표하고, 이를 바탕으로 개발한 제품과 처방을 소개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서는 코스맥스인도네시아가 지난 6개월에 걸쳐 현지 시장조사를 실시해 분석한 시장 트렌드를 발표했다. 이후 소비자 니즈에 맞춰 코스맥스 R&I센터에서 개발한 △카카두 플럼 △그린 애플 △시카 등 천연 소재 기초와 메이크업 제품의 샘플을 함께 제안했다.

올해 초 코스맥스 인도네시아는 기후, 식문화 등 면밀한 분석을 통해 다양한 히트 제품을 내놓았다. 번들거리는 입술을 선호하지 않는 소비자를 위해 발림성과 지속력이 좋은 립크림을 개발, 현재까지 누적 1000만 개 이상 판매했다. 또한, 덥고 습한 날씨에도 오래 유지되는 쿠션파운데이션을 개발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정민경 코스맥스인도네시아 법인장은 “이번 행사는 내달 시행되는 신할랄법을 앞두고 미리 고객사에게 맞춤형 제품을 제안해 매우 흡족한 반응을 보였다"고 말하며 "향후에는 부자재 개발과 소싱에 대한 내용도 포함한 토털 솔루션(Total solution)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인도네시아의 이슬람 인구 비중은 87%로 세계에서 가장 많은 무슬림을 보유하고 있다. Global Islamic Economic Report에 따르면, 2017년 인도네시아 할랄시장은 총 2818억 달러로 1888억 달러를 기록했던 2016년 대비 49.3% 증가했다. 인도네시아 정부는 자국의 할랄산업을 육성해 세계적인 할랄 경제 국가로 거듭나고자 신할랄인증법(신할랄제품보장법)에 대한 정부령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2019년 10월 17일 이후에 인도네시아로 유통되는 모든 제품에 대해 할랄 인증여부를 확실히 구분돼야 한다. 신할랄인증법 관리 대상 품목의 범주에는 식음료, 의약품, 화장품, 화학제품, 생물학적 제품, 유전자 공학 제품, 그 외 사람이 착용할 수 있는 제품 등이다.

한편, 인도네시아 정부는 화장품, 의약품, 식음료 등에 할랄(HALAL) 인증 여부 표기를 의무화하는 신할랄인증법을 10월 17일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코스맥스인도네시아는 지난 2016년 국내 화장품 ODM 업계 최초로 '무이(MUI·Majelis Ulama Indonesia)'로부터 할랄 인증을 획득했다.

인도네시아는 인구가 2억 6,953만명으로 세계 4위의 인구 대국이며, GDP는 1조 155억달러(아세안 GDP의 40%) 규모로 동남아에서 가장 큰 경제규모를 보유하고 있다. 유로모니터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뷰티 케어 시장은 2013년 40조루피아(한화 약 3조4240억원)를 돌파한 이후 2016년에는 60조루피아(한화 약 5조1360억원)으로 확대됐으며 매년 평균 13%의 성장률을 나타내고 있다.

특히 인도네시아 정부는 국가 경제 개발 계획의 일환으로 자국 화장품 회사의 비용 절감을 지원해과 로컬 신흥 브랜드가 성장하고 있다.

K뷰티도 인기를 끌고 있다. KOTRA에 따르면, 2018년 인도네시아의 한국 화장품 수입 규모는 약 2908만달러로 전년 동기(약 1049만달러) 대비 2배 이상 성장해 2018년에 이어 2019년에도 한국 기업의 인도네시아로의 화장품 수출이 증가하고 있다. 2019년 2월 인도네시아의 한국산 화장품 수입 규모는 약 479만 달러로 전년대비 31.05% 증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