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경산업 ‘세라마이드 AK’ 4개국 특허 취득
애경산업 ‘세라마이드 AK’ 4개국 특허 취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장품 및 헤어케어 제품 적용 가능

[더케이뷰티사이언스]   생활뷰티기업 애경산업(대표 이윤규)이 독자 개발한 ‘세라마이드 AK’가 미국 특허권을 취득했다고 8일 밝혔다. 애경산업의 유사 세라마이드는 2016년 국내 특허권 취득을 시작으로 2018년 일본과 중국, 올해는 미국까지 총 4개국의 특허권을 획득했다.

2009년부터 애경산업 중앙연구소가 연구를 시작해 개발한 '세라마이드 AK'는 제형 상용성이 뛰어나 다양한 제형 활용이 가능하고, 원가 경쟁력이 좋다는 큰 장점을 갖는다고 애경산업측은 설명했다. 대전테크노파크와 2년간 공동연구로 제조 공정을 단축해 환경 친화적이고, 가격 또한 합리적이다.

‘세라마이드 AK’는 내부 평가를 통해 △인체 피부 자극 정도를 확인하는 인체 첩포시험에서 무자극 △피부장벽 회복을 통한 보습력 우수성을 확인했다. 또한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KTR)에서 △안전성 확인 및 가톨릭의대피부과와의 공동연구에서 △두피 각질 △홍반 개선효과 등을 확인했다.

세라마이드는 피부장벽과 모발 큐티클에서 특정 구조를 형성하는 주요 구성요소로 건강한 피부와 모발 유지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세라마이드는 노화나 환경적 요인에 따라 부족해질 수 있으며 이 경우에 피부의 장벽에 이상이 생겨 보습이 떨어지고 외부 세균 등으로부터 피부가 감염되기 쉬운 상태가 된다. 이에 따른 세라마이드의 중요성이 알려지며, 많은 화장품 회사가 연구를 진행해왔으나 세라마이드는 자연적으로 얻기 어려운 성분이기 때문에 유사 세라마이드 개발을 대안으로 진행하고 있다.

애경산업 관계자는 “4개국에서 특허를 취득한 ‘세라마이드 AK’는 원가 경쟁력을 가지면서도 기존 유사 세라마이드와 대등 이상의 효능을 가지고 제형 상용성이 높아 다양한 제품에 적용 가능한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며 “이를 활용해 앞으로 애경산업 피부과학 연구 역량을 향상하고, 신규 기능성 화장품 분야인 아토피 기능성 인증에 도전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