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연구재단 ‘비전 NRF 2030’ 선포식 개최
한국연구재단 ‘비전 NRF 2030’ 선포식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술·연구의 건강한 생태계를 조성하는 연구지원 글로벌 리더’ 발표
한국연구재단은 ‘창의적 연구와 인재양성 지원으로 지식의 진보와 국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라는 미션으로 확장했다. 사진제공=한국연구재단.

[더케이뷰티사이언스] 한국연구재단(이사장 노정혜)이 통합 출범 10주년을 맞아 임직원 및 외부인사 300여명과 함께 6월 20일 서울 더플라자호텔에서 ‘비전 NRF 2030 선포식 및 정책포럼’ 행사를 개최했다.

한국연구재단은 한국과학재단과 한국학술진흥재단, 국제과학기술협력재단이 2009년 6월 26일 통합해 출범한 연구관리 전문기관으로, 2019년은 통합한지 10년이 되는 해이다.

올해 한국연구재단은 미래 10년의 청사진을 담은 비전 NRF 2030을 수립했다. 이번에 발표한 비전 NRF 2030에는 연구자, 국민, 정부부처, 내부구성원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의 기대와 요구에 맞추어 한국연구재단이 미래의 건강한 학술‧연구생태계 조성을 선도하고자 하는 의지를 담았다.

미션은 그동안 창의연구와 인재양성 지원에만 머물렀던 역할인 ‘창의적 연구와 글로벌 인재양성 지원’에서 국민과 국가에 미치는 영향까지 포함될 수 있도록 ‘창의적 연구와 인재양성 지원으로 지식의 진보와 국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라는 미션으로 확장했다.

비전은 연구자의 책임 있는 연구를 지원함으로써 사회가치를 창출하는 인재를 양성하며, 재단 지원으로 창출된 연구 성과가 국민의 삶의 질에 기여하는 선순환체제를 만들어가기 위해 ‘학술·연구의 건강한 생태계를 조성하는 연구지원 글로벌 리더’로 구체화하여 수립했다. 그리고 이를 달성하기 위한 핵심가치 4개(△창의성(Creativity) △개방성(Openness) 책무성(Responsibility) △탁월성(Eminence))와 전략목표 5개(△수요자 중심의 R&D 시스템 혁신 △지식창출의 플랫폼 역할 강화 △미래사회를 선도하는 인재양성 △연구성과의 사회경제적 영향 확대 △혁신을 위한 조직의 역량 강화)를 제시하였다.

오후에는 각 분야의 전문가를 초청하여 한국연구재단이 나아갈 향후 10년의 정책 방향을 이야기하기 위해‘미래 10년을 향한 한국연구재단의 혁신과 도전’이라는 주제로 정책 포럼을 진행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