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ST ‘출연연 맞춤형 인력양성사업’ 진행
NST ‘출연연 맞춤형 인력양성사업’ 진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공계 박사학위 취득자에게 연수 기회 2년 제공

[더케이뷰티사이언스] 국가과학기술연구회(이사장 원광연, NST)가 정부출연연구기관(출연연)에서 핵심연구분야 박사후연구원(Post-Doctor Researcher)으로 연수받을 기회를 제공하는 ‘2019년 출연연 맞춤형 인력양성사업’에 본격 착수한다.

사업예산은 50억8700만원이며 지원인원 108명 내외다. 연간 1인당 인건비는 5900만원(2년간 지원)이다.

이 사업은 이공계 박사학위 취득자에게 출연연에서 국가 R&D를 수행할 연수 기회를 2년 간 제공하여 잠재력을 갖춘 신진 박사학위 취득자가 연구역량을 강화할 수 있게 하고, 이를 통해 출연연이 우수한 인력을 발굴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만 34세 이하의 이공계 박사학위 취득자이며, 저소득층, 장애인, 6개월 이상 실직자 등 취업 취약계층과 국가보훈 대상자를 우대한다.

특히, 올해에는 수도권 외 지역에서도 연구개발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신규인력 일부를 출연연 지역조직에 배치하여 지역의 과학기술혁신 및 전략산업 육성을 위한 R&D 인재양성을 지원한다.

출연연의 박사후연구원 모집은 6월 11일(화) NST의 통합 모집공고를 시작으로 각 기관별로 모집일정에 따라 개별적으로 진행된다.

참여희망자는 워크넷(www.work.go.kr)의 ’채용정보-정부지원일자리’ 또는 개별 출연연의 홈페이지를 통해 상세 모집분야, 근무조건, 접수기간, 접수처 등 공고문을 확인하여 신청하면 된다.

NST는 출연연의 창의적이고 효율적인 과학기술인재 생태계 조성을 위해 2009년부터 이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